렌트카 빌리기 필수 지침
home > 지식으로
총게시글: 160건  오늘등록글: 0건
축제
코스모스가 가을에 피는 이유
작성자 : 양성털평등  등록일 : 2010-08-26 14:32:56  조회수 : 4156
0 0

<코스모스가 가을에 피는 이유>

1004%B~1.JPG

주로 가을에 피지만 봄에 피는 품종도 존재합니다.
코스모스는 보통 단일 식물인데 단일식물이란 일조 시간이 짧고, 암기가 임계 암기 이상으로 긴 늦여름과 가을에 개화하는 식물입니다. 여기서 암기란 밤의 길이죠.. 가을에는 낮이 짧아지고 밤이 길어지죠?
식물에는 개화 호르몬이 존재하는데 개화호르몬은 식물의 광주성에 관여합니다. 광주성이란 빛의 짧음과 길음에 따라서 식물의 꽃눈형성이 좌우되는 현상이죠.

다음 글을 참고하세요..


가을을 알리는 '코스모스'


가을을 느끼게 해주는 꽃 가운데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코스모스(Cosmos bipinnatus)다. 그러면 코스모스는
꼭 가을이 돼야만 필까? 아니다. 하지가 지나 낮의 길이가 짧아지기 시작하면 핀다. 단일식물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7월부터는 코스모스를 볼 수 있다.

7월이면 여름이 본격적으로 막 시작할 때다. 따라서 가을꽃인 코스모스가 더위에 지치지 않을까 걱정할 수도
있을 것이다. 하지만 걱정할 필요 없다. 코스모스는 멕시코가 원산지여서 서늘한 환경은 물론 뜨거운 태양
아래서도 잘 자라기 때문이다. 코스모스는 봄에 한번 씨를 뿌려 놓으면 해마다 꽃이 핀다. 꽃이 진 뒤 그
자리에 씨가 떨어져 또 이듬해 꽃이 피기를 반복하는 것이다.

도로변의 코스모스는 그래서 거의 야생화처럼 자란다. 가정에서도 일부러 가꿀 필요 없이 양지바른 땅에
씨를 뿌려놓으면 해마다 꽃을 볼 수 있다. 꽃을 잘 피게 하려면 15cm 정도 자랐을 때 가운데 순을 잘라주는
순지르기를 해주는 게 좋다. 그러면 가지가 옆으로 퍼져 자라면서 많은 꽃이 핀다.

코스모스의 꽃잎은 몇장일까? 세어보면 8장이지만, 실은 그보다 많다. 가운데 노란 부분도 꽃잎이 모인
것이다. 해바라기와 같은 꽃잎구조다. 가운데 원형부분을 통상화라 하고 둘레의 꽃잎을 설상화라 한다.
꽃색은 흰색과 분홍색이 대부분이지만 홍색·복숭아색·노랑색 등 특이한 색깔들도 있다.

그 가운데 노랑코스모스로는 재미있는 실험을 해볼 수 있다. 담배연기를 노랑코스모스 잎에 대면 꽃색이
순식간에 진한 주황색이나 적색으로 변한다. 그 이유는 노랑코스모스 꽃잎에서 노랑색을 나타내는
플라본(Flavone)이라는 색소가 강알칼리성인 담배연기를 만나 반응하기 때문이다.

코스모스는 우리에게 너무도 친숙해서 꼭 우리꽃처럼 느껴진다. 하지만 우리나라에 도입된 것은 개화기
이후다. 짧은 시간 안에 토착화에 성공한 셈이다. 코스모스(Cosmos)라는 이름은 그리스어의
코스모스(Kosmos: 질서, 조화)에서 유래됐다고 한다.




코스모스- '질서','조화'를 의미

코스모스(cosmos)는 멕시코를 중심으로 열대 아메리카와 서인도 제도에 자생하는 일년초로, 생명력이 대단히
강하여 한번 심으면 매년 자체 내의 종자로 피어 군생 개화할 정도로 우리나라 기후에 잘 맞는 꽃이다.
코스모스(cosmos)는 멕시코가 원산지로써 18세기 후반에 스페인을 거쳐 유럽에 퍼졌다. 처음 코스모스 종자는
멕시코에서 스페인의 마드린 왕실 식물 원장 커버니레스 신부편에 전해져 코스모스라는 학명이 붙혀졌다.

코스모스의 학명은 Cosmos bipinnatus이다. 종명인 '비핀나투스'는 2회우상(二回羽狀)이란 뜻으로 특징있는
잎모양을 띠고 있는것에 기인한다. 명명자(命名者)인 커버니레스 신부는 다알리아의 명명자로서도 알려져 있다.

코스모스라는 속명의 어원은 그리스어 코스모스(kosmos)에서 유래한 것으로 '질서', '조화'라는 의미이다.
우주(宇宙)를 cosmos라고도 하는데, 이것은 질서 정연한 완전한 체계를 말하며, 역시 조화를 나타내고 있다.
조화를 이룬 것은 아름다운 것으로 "아름답다"라는 의미도 있다. 또한 장식이라든가, 광영, 명예등을 의미하기도
한다. 영어의 cosmetic 이라는 단어도 코스모스에서 나온 단어로 화장품을 말한다.

코스모스는 일본에 명치(明治) 10년에 도래(到來)되었지만, 노일전쟁 직후에 일본 전국으로 퍼졌다. 일본명으로서는 큰페르시아국화, 추앵(秋櫻, 가을 벚꽃) 등의 이름이 붙혀져 있는데, 큰페루시아 국화라는 것은 이 꽃이 페루시아 국화와 비슷하면서 크기가 더 큰것에서 기인한다. 가을 벚꽃이라는 이름은 이 초화의 꽃이 벚꽃을 연상시키므로 이 이름이 붙혀진 것이다.

코스모스의 봉오리는 버튼과 비슷하다. 봉오리의 주변에 별모양을 한 것이 붙어 있는데, 이것은 총포로, 봉오리를 감싸고 있는 얇은 막도 총포이다. 두화(頭花)의 주변은 8개의 설상화(舌狀花)가 나있고, 중앙에는 노랑색의 관상화 (管狀花)가 많이 모여있다. 설상화는 열매를 맺지 않고, 관상화가 열매를 맺는데, 설상화도 관상화도 꽃 아래에 막상의 포를 가지고 있다.

코스모스는 높이 2-3m내외로 자라고, 상부에 가지를 잘 치며, 꽃빛은 흰색, 연분홍색, 담홍색, 자주색 등 다양하다. 황색은 다른 종류이나 노랑 코스모스라고 한다. 코스모스는 보통 가을의 꽃이지만 봄에 피는 품종도 나오고 있으며, 여러겹인 것도 있다.

특히 가을에 피는 종류는 강하여 어떤 땅에서도 잘 자라며 비옥한 땅보다는 거친 땅에서 키우는 것이 줄기가 튼튼하고 꽃도 잘핀다. 코스모스 파종 후 꽃피기까지의 기간이 일정하므로 파종기가 중요한 포인트가 되는데 대부분 봄에 파종하는 것으로 알고 있으나 사실은 6-7월에 파종하는 편이 키가 덜 자라서 쓸어지지 않고 꽃을 잘 피울 수 있다.

코스모스는 해가 짧아지면 처음으로 화아가 생겨 피는 단일식물의 대표적인 것이나, 최근의 품종은 일장(日長)에 관계없이 피는 것이 많다. 생육 온도가 맞으면 언제 뿌려도 3개월만에 개화한다.

꽃꽂이에서 코스모스 한 종류만 사용할 때는 꽃 줄기 수를 될수록 줄여 적게 하여 높게 하든가, 또는 많은 코스모스를 사용할 때는 엷은 색을 길게, 진한 색은 짧게 하여 쓰는 편이 좋다. 이때 꽃얼굴의 방향을 재미 있게 잡아야한다. 최근에는 꽃만 매스로 이용하는 경향이 있으나 색채의 변화와 조화에 주의 해야 한다. 물올리기는 자른곳에 소금을 문질러 넣든가, 소금에 삶는다.
출처
직접작성 및 http://ybox.hihome.com/page-88.html http://www.pressflowers.co.kr/menu6/flowers/cosmos.ht

문리버 대자연과 함께
전라북도 무주군 무주리조트 무주구천동 인근 해피700m의 산중턱 계곡에 위치한 통나무형 펜션
[전북 무주군] http://www.dalgang.co.kr/ [이용후기 5.4 | 평점 99.39]
구명조끼는왜뜨게될까? 09.11.30 00:00
래프팅 안전수칙 09.11.30 00:00

 
세계의 다이빙 .. 15356
렌트카 빌리기 .. 14130
세계의 축제 14083
펜션여행 노하.. 13420
전국 래프팅 코.. 13399
베트남의 이색 .. 13229
제주도여행 싸.. 12999
팬션여행에 성.. 12768
서바이벌 게임.. 12348
스키의 유래 12347



 
사업자등록번호 220-87-02414 | 통신판매번호 제2007-서울서초-10335호 | 대표이사 임명섭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임명섭
(주)큰힘인터렉티브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1431-9 서진빌딩 302호 대표전화 1544-0277
Copyright © knhim Interractive. Co.Ltd., All Rights Reserved.